신용재 [4men] - 널 사랑한다. 지운다. 또 운다
내 가슴이 널 불렀었나 봐 내가
힘든가 봐 눈물이 차올라
왜 이렇게도 슬픈지 몰라 바보처럼
울고 있잖아 눈물이 나잖아
야윈 얼굴로 하루 종일 널 찾아 너
아니면 정말 안되는가 봐
널 사랑한다 지운다 지운다 또 운다
자꾸 생각나잖아 내가 눈물이 많아
하루가 간다 비운다 너를 비워 본다
너를 너를 너를 또 하루가
이렇게 간다
꿈에서라도 보고 싶어 눈감아 널
그리며 혼자 울먹이잖아
널 사랑한다 지운다 지운다 또 운다
자꾸 생각나잖아 내가 눈물이 많아
하루가 간다 비운다 너를 비워 본다
너를 너를 너를
내 터질 듯한 가슴에 미치도록
아픈 사랑에 나 어떻게 살아 너를
불러 봐
널 사랑한다 지운다 지운다 또 운다
자꾸 생각나잖아 내가 눈물이 많아
하루가 간다 비운다 너를 비워 본다
너를 너를 너를 또 하루가
이렇게 간다